나불나불나부르르


봄, 카페, 도넛, 케이크, 크림


수성못, 한창 벚꽃 피었을 때


앞산 7번가 카페

펌킨펌킨이란 컵케익같은 아닌거같은 케익

저 위의 크림이 정말 짙은 맛이 있으면서도 무겁지 않고

느끼하지 않으며 산뜻한 맛이 난다.

어떻게 이런 내공이


하지만 호불강한 건포도가 안에 들어있어



카페에 왠 크림들어간 도너츠냐고 하겠지만

위에서도 적었듯이 크림 내공이 무시무시하다

묵직한데 느끼하지않고 무겁지않으며 산뜻하고 맛있다.

계속 먹어도 질리지 않는 그런 크림맛

오랜만입니다!

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

메모장

구글사이드바